삼각산 화계사


참선수행과 국제포교의 중심 사찰

삼각산 화계사

숭산스님

삼각산 화계사

05. 인생의 길이란(人生)

인생이 어느 곳으로부터 와서 어느 곳으로 가느냐 하는 문제는 동서고금 모든 사람들의 화제였다. 그러나 우리의 고인 가운데 나옹스님의 누님이 있었다. 동생에게 염불을 배우고 난 후 스스로 한 글귀의 시를 읊으니 다음과 같다.
빈손으로 왔다가 빈손으로 가는 인생이여
날 때는 어느 곳으로부터 왔고
갈 때는 어느 곳으로 가는가
나는 것은 한 조각 구름이 일 듯하고
죽는 것은 한 조각 구름이 스러지는 것 같네
뜬구름은 자체가 실이 없나니
생사 거래도 모두 이와 같도다
홀로 한 물건이 있어 항상 홀로 드러나
담연히 생사를 따르지 않는다네.

참으로 명시다.
나는 것을 한탄하는 것도 아니고 죽는 것을 슬퍼하지도 않고 오고 가는 것을 있는 그대로 보고 또한 그 가운데 생사 없는 도리를 보았다.
그렇다면 우리가 이 시를 읽고 잘 되었다, 못되었다 평가 할 것이 아니라 이 속에 들어 있는 문제 하나를 풀지 않으면 안 된다.
'홀로 한 물건이 있어 항상 드러나 생사를 따르지 않는다.'하였는데 '그 생사를 따르지 않는 당연한 한 물건이란 무엇인가' 하는 것이다. 이를 아는 자는 뜬구름을 원망하지 않으리라. 눈물을 흘리고 통곡하지 않으리라.
만나고 헤어짐을 기약하지 않으리라. 기약이 없는 세계에 나아가려면 바로 그것을 보라. 그것을 보는 자가 곧 부처님이니라.

(우) 01095 서울특별시 강북구 화계사길 117(수유1동)|117, Hwagyesa-gil, Gangbuk-gu, Seoul, Republic of Korea
대표전화 : 02-902-2663, 02-903-3361 (업무시간 : 오전8시 ~ 오후6시) Fax : 02-990-1885E-mail : hwagyesa@hanmail.net
업무별 전화번호 : 불교대학 02-997-6469 (업무시간 : 오전 8시 ~ 오후 6시) 템플스테이 02-900-4326 (업무시간 : 오전 8시 ~ 오후 5시)
불교용품점 02-997-7517 (업무시간 : 오전 8시 ~ 오후 5시)

COPYRIGHT ⓒ HWAGYESA.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