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각산 화계사


참선수행과 국제포교의 중심 사찰

삼각산 화계사

화계사이야기

삼각산 화계사

대적광전

대적광전(大寂光殿)

대적광전은 화계사에서 가장 크고 웅장한 건물이다.

1991년 정수스님이 조성한 대적광전은 정면7칸, 측면4칸, 4층의 건물이다. 근래에 들어서 절에서도 복합건물을 세우는 경우가 흔한데, 이 건물 역시 여러 가지 기능을 갖추고 있다. 1층은 식당, 2층은 강의실(제일선원)과 요사, 3층은 법당으로 사용하며 4층은 국제선원이 사용하다가 지금은 ‘일요영어법회’와 ‘템플스테이’ 장소로 이용하고 있다.
3층에 법당은 그 규모가 수백 명이 한꺼번에 대중법회와 불공을 드릴 수 있을 정도로 내부가 넓다. 매주 일요일 오전11시에는 이 대적광전에서 일요가족법회를 열고 대덕스님들을 모시고 법회를 연다. 이곳에서 매월 마지막 주 토요일에 철야 삼천배 정진을 하고 있다.
대적광전 내부에는 중앙에 청정법신 비로자나부처님, 좌우측에 원만보신 노사나부처님과 천백억화신 석가모니부처님이 삼신불을 이루고 있어 화계사가 선종 사찰임을 잘 나타내고 있다. 협시보살로는 관세음보살, 대세지보살, 보현보살, 문수보살을 모셨다.
건물 규모가 워낙 크고 법당 내부 또한 넓어 이 전각이 주 전각처럼 느껴지지만 여러 가지 기능을 담기 위하여 대형으로 지은 것일 뿐이며 주 전각은 대웅전이다.
흔히, 사찰에서 대적광전이라고 하면 바로 비로자나불을 모신 건물임을 의미하는데 비로나자부처님은 “빛” 그 자체를 의미한다. 비로자나불은 연화장(蓮華藏) 세계에 있는 부처님으로 그 세계가 장엄하고 진리의 빛이 가득한 대적정의 세계이므로 전각 이름을 대적광전이라 부른다. 그러나 비로자나불만 모시면 비로전 또는 적광전이라 부른다.

대적광전 주련

청산첩첩미타굴 靑山疊疊彌陀窟 첩첩쌓인 푸른산은 아미타불 전장이요.
창해망망적멸궁 滄海茫茫寂滅宮 망망대해 푸른바다 부처님의 적멸보궁
물물염래무가애 物物拈來無?碍 두두물물 일체 것에 걸림 없다면
기간송정학두홍 幾看松亭鶴頭紅 푸른솔 위 홍학두를 보게 되리라.

보화비진료망연 報化非眞了妄緣 보신과 화신이 참이 아닌 망연된 인연인줄 깨달으면
법신청정광무변 法身淸淨廣無邊 청정한 법신은 가없이 두루 하도다.
천강유수천강월 千江有水千江月 천 갈래 강마다 물이 있다면 천개의 강마다 달이 떠오르고
만리무운만리천 萬里無雲萬里天 만리 하늘에 구름이 없다면 청청 하늘은 만리에 뻗네.

(우) 01095 서울특별시 강북구 화계사길 117(수유1동)117, Hwagyesa-gil, Gangbuk-gu, Seoul, Republic of Korea
Tel : 02-902-2663, 903 3361Fax : 02-990-1885E-mail : hwagyesa@hanmail.net

COPYRIGHT ⓒ HWAGYESA.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