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윤사월 생전예수재 입재 > 화계사소식


참선수행과 국제포교의 중심 사찰

삼각산 화계사

참여마당

화계사소식

윤사월 생전예수재 입재


페이지 정보

작성자 화계사 작성일20-06-08 11:29 조회831회 댓글0건

본문

화계사 생전예수재 입재봉행

자신의 업을 참회하고 공덕을 쌓아가는 것이 예수재

부처님 스님들께 공양하며 보시하는 삶이 공덕을 짓는 것

  e8bdb55ff23b954107dd0e9441d64208_1591583147_6817.jpg

윤사월을 맞아 화계사는 63(4.12) 대적광전에서 생전예수재를 입재했다. 이날을 시작으로 623() 회향까지

21일간 매주 화요일 네 차례의 재를 올린다.

 

생전예수재(生前豫修齋)는 지금 이생과 전생에 지은 업을 참회, 소멸하여 새로운 마음으로

선업을 쌓고 공덕을 지어가자는 것으로 단순한 의식이기보다 스스로를 위한 수행이다.

 

예수시왕생칠재(豫修十王生七齋)’의 줄임말로 살아서 자신의 49재를 미리 지내는 것이다.

결국 생전예수재는 다음 생 받기 전, 미리 닦는다는 의미로 불자들은 살아 있을 때 미리 참회하고 보시하며 복을 짓는

계기가 되는 것이다.

  e8bdb55ff23b954107dd0e9441d64208_1591583190_1392.jpg
e8bdb55ff23b954107dd0e9441d64208_1591583190_268.jpg

화계사 생전예수재 참여대중은 참회의식으로 자비수참을 봉독하였다.

e8bdb55ff23b954107dd0e9441d64208_1591583246_6322.jpg 

법문/주지 수암스님

생전예수재는 새 삶 부여받기 전, 미리 자신의 업을 참회하고 공덕을 쌓아가는 것.

   

나누고 베푼다는 의미가 재에요.

 

예수재란,

내일 죽을 내 이름 영단에 써놓고,

오늘 여기서 덕을 베풀라는 거에요.

 

부처님께 스님들께 공양올리는 게 가장 큰 공덕이에요.

 

오늘 여기서 부처님께 스님들께 공양올리고,

자비수참으로 업 참회했으니 21일 동안 나누고 베푸는 삶을 살자.

몸으로 베풀고 생각으로 남이 잘되면 기뻐하는 삶,

덕을 쌓는 삶을 살자는 거에요.

 

죽기 전에 오늘 여기서 부처님 전에 공양올리고,

자비수참 참회하고

보시(나누고 좋은 말하고 나누는) 삶 사는 게 예수재다.‘

 

 e8bdb55ff23b954107dd0e9441d64208_1591583315_5962.jpg
e8bdb55ff23b954107dd0e9441d64208_1591583315_7172.jpg

 

 

 

김효경(원명심)/화계사 홍보팀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우) 01095 서울특별시 강북구 화계사길 117(수유1동)|117, Hwagyesa-gil, Gangbuk-gu, Seoul, Republic of Korea
대표전화 : 02-902-2663, 02-903-3361 (업무시간 : 오전8시 ~ 오후6시) Fax : 02-990-1885E-mail : hwagyesa@hanmail.net
업무별 전화번호 : 불교대학 02-997-6469 (업무시간 : 오전 8시 ~ 오후 6시) 템플스테이 02-900-4326 (업무시간 : 오전 8시 ~ 오후 5시)
불교용품점 02-997-7517 (업무시간 : 오전 8시 ~ 오후 5시)

COPYRIGHT ⓒ HWAGYESA. ALL RIGHTS RESERVED.